계룡건설 이웃돕기 성금 3000만 원 쾌척
 
문화신문

 

계룡건설이 도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 3000만 원을 쾌척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1일 도청 접견실에서 이승찬 계룡건설 사장의 예방을 받고,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받았다.

 

▲     © 편집부

 

계룡건설의 이번 성금은 도내 어려운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보탬을 주기 위한 것으로,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각종 복지 사업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계룡건설은 지난 2005년부터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해 왔으며 지난해에는 도내 나라사랑보금자리 집수리 지원 사업, 포항 지진피해 돕기 성금 등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경제위기 극복과 나눔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계룡건설과 같은 기업체의 솔선수범이 나눔 문화 확산의 원동력이라며 기탁한 성금은 도내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 소중히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2/23 [15:24]  최종편집: ⓒ ccnweekly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