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형 민관협치’ 새롭게 디자인한다
 
문화신문

 

충남도가 사람·공간·제도를 아우르는 민관협치 시스템 구축을 본격 추진한다.

 

도는 2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민관협치회의 위원,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충청남도 민관협치 활성화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     © 편집부

 

연구용역은 201810월 제정된 충남도 민관협치 활성화를 위한 기본 조례에 기반한 것으로, 민관협치를 도정에 효과적으로 구현하기 위한 실천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추진됐다.

 

도는 연구용역을 통해 향후 5년간 추진할 민관협치의 비전과 철학을 정립하고 협치를 바탕으로 도정시스템을 마련한다는 복안이다.

 

특히 기존 제도와 정책 등에 대한 평가·분석을 통해 민관협치의 현주소를 진단하고, 도정이 추구해야 할 미래비전을 설정한다.

 

연구용역의 주요 내용은 도 민관협치 정책사업제도 등의 기본현황 및 운영실태 분석 시민단체행정 등 협치 주체별 협치역량및 정책수요 조사 민관협치 충남 도정이 추구해야 할 핵심가치,비전 설정 지속가능한 민관협치 추진체계 정립 민관협치 활성화를위한 실행과제 도출 등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연구용역은 협치기반 도정이 나아가야 할기본방향을 설정하는 것이라며 향후 민관협치회의위원, 시민단체, 활동가 등을 대상으로 FGI(포커스 그룹 인터뷰), 워크숍, 자문회의 등을 통해 충남형 민관협치 모델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4/25 [09:33]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