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산업보일러 제조 전문 기업(2곳) 투자 유치
 
문화신문

 

충남도가 산업용보일러 제조 전문 중소기업 2개사를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6일 도청에서 맹정호 서산시장, 대열보일러 신국호 대표, 비엔에스 장영순 대표와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     © 편집부

 

이들 기업은 2022년까지 서산 오토밸리산업단지 33057(1만평) 부지에 220억 원을 들여 공장을 신설한다.

 

대열보일러는 1970년 창업한 50년 전통의 기업으로 국내 산업용 보일러 시장점유율 3위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용량이 큰 노통연관식 보일러 부문은 국내 1위 기술력과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비엔에스는 대열보일러 관계사로 친환경적이고 안전한 산업용 보일러 보급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조달청 우수제품지정증서를 취득했고, 고객 맞춤 지원을 위해 전국 사무소를 운영 중이다.

 

도는 이들 기업이 공장을 짓고 본격적으로 제품생산에 들어가면 301억 원의 생산 효과와 74억 원의 부가가치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승조 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지역경제가 심각한 상황에 있고, 산업경제 전반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코로나19의 영향으로 경제위기가 우려되는 현시점에서 투자협약(MOU)체결은 지역경제 활력을 위해서 고무적인 일이다.”고 말했다.

 

충남도는 앞으로도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력을 위해 소규모라도 지속적으로 릴레이 투자협약 체결한다는 입장이다.


기사입력: 2020/05/07 [12:18]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