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제231회 임시회에서 제2회 추경안 의결
 
문화신문

 

천시의회(의장 인치견)4일 제231회 임시회를 열어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긴급히 편성된 2020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의결했다.

 

▲     © 편집부

 

이번에 의결된 추경예산은1807원 규모로 긴급재난지원금 1802억 원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예산이다. 긴급재난지원금은 1인 가구 40만원, 260만 원, 380만 원, 4100만 원으로 천안시 전세대에 지급하여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는데 쓰인다.

 

인치견 의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 되면서 지역 소상공인을 비롯해 지역경제 전반에 타격이 매우 크다는 점을 감안해서 행정부에서 제출한 이번 추경예산안을 꼼꼼히 살피고 신속히 의결했다.”고 말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다소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기사입력: 2020/05/07 [12:21]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